흥진갤러리

팬지꽃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바람소리 작성일18-09-11 12:23 조회2회 댓글0건

본문

KKBcdl3.jpg

 

팬지꽃

 

허공에 높이 떠 있습니다.

내려갈 길도, 빠져 나갈 길도

흔적없이 사라진 뒤

소문에 갇힌 섬입니다

 

살려주세요,

살려주세요, 살려주세요

한 주일 만에 나선 오후의 외출에서

꽃상자 속에 담긴 꽃들을 만났습니다

 

서양에서 들여온 키 작은 꽃들

가혹한 슬픔을 향하여

 

벌거벗은 울음빛으로

피어 있었습니다

말 못하는 벙어리

시늉으로 피어 있었습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